수다방

수다방

  > 수다방

코윈 오타와 수다방

안녕하지 못합니다 (5): 평화의 소녀상 건드리지 말라

Author
난초
Date
2015-12-31 13:19
Views
2787



%ED%8F%89%ED%99%94%EC%9D%98%20%EC%86%8C%EB%85%80%EC%83%81.jpg

(사진: 2014년 10월 한국 방문시 일본 대사관 앞에 있는 소녀상을 찾아 캐나다 목도리를 둘러드림.)


이제 내일 하루만 지나면 새해가 온다. 아쉬움과 미련을 뒤로 하며 새 희망으로 새 해를 맞이하려고 하던 중, 뜻밖의 한국 소식에 마음의 평온을 잃게 된다.


* 2015년 12월 28일 "한-일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대해서는 .... 이번 발표를 통해 일본 정부와 함께 이 문제가 최종적 및 불가역적으로 해결될 것임을 확인함" (참조: 2015년 한일 위안부 문제 협상 타결, 나무 위키).


*  2015년 12월 30일 "더 심각한 문제는 일본 정부가 10억엔 (약 12 million in CAD) 출연을 주한일본대사관 앞의 ‘평화의 소녀상’ 철거·이전과 연계하겠다는 태도를 드러낸다는 점이다. " (참조: 한겨레, http://www.hani.co.kr/arti/politics/diplomacy/724222.html?_fr=st1)


오타와 교민들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과 두 가지 행사를 통해 마음과 마음이 연결되어 있다.

첫째, 2007년 11월 캐나다 국회에서 열렸던 공청회에 참석하기 위해 한국, 중국, 필리핀, 네덜란드에서 한 분씩 오타와에 오신 적이 있었다. 이 때 교민들이 뜻을 모아, 네 분의 피해자 할머니들을 위로하고 응원하는 저녁 식사 시간을 가졌었다. 특히 한국에서 오셨던 장점돌 할머니의 증언을 눈물과 함께 들었는데, 그만 2011년 3월에 할머니가 돌아가셨다고 한다 (참조: 한국 정대협).   

둘째, 2011년 12월  온타리오 브램튼 고등학생들과 함께 캐나다 일본 대사관 앞에서 "종군위안부 진상규명 및 보상을 위한 시위"를 벌였었다. 이 것은 한국 일본대사관 앞에서 벌어지는 수요집회 1000회를 연대하기 위해서였다. (http://kowinottawa.ca/kowin/?mid=freeboard&search_target=user_id&search_keyword=hhshin&document_srl=6077)


인권 유린 범죄에 관련하여 최종적 & 불가역적이라고 하는 비상식적 문구를 사용한 것에 대해서 그리고  국가간 협상으로 성립되기 위한 몇 가지 형식, 절차등이 없었던 것에 대해서 국내적 그리고 국제적 법적 문제가 있다고 한다. 그런데 소녀상 철거 또는 이전을 전제로 협상을 했다는 일본 정부의 주장을 읽자마자, 2013년 미국 글렌데일에 있는 소녀상을 철거해달라고 13만명이나 되는 사람들이 백악관에 청원했던 것을 떠올리게 되었다. 서울에 있는 소녀상이 이전되면, 다른 곳에 있는 소녀상들도 형평성을 주장하며 또 다시 철거해달라고 주장할 것이 예상된다 (https://petitions.whitehouse.gov/petition/remove-offensive-state-glendale-ca-public-park , Dec 11, 2013). 따라서 소녀상은 지금 있는 자리에서 지켜져야 한다. 


한국 정부에 묻는다.

누구를 위한 정부인가? 국민의 생명을 지켜주지도 못하더니, 이제는 국민의 짓밟힌 인권조차 회복시켜주지 못하는가? 무능하고 부끄러운 정부로 기억되고 기록될 것이다.


일본 정부에게 묻는다.

일본이라는 국가적 품격을 가지고 있는 정부인가?  가해자임을 잊었는가? 같은 범죄가 또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책임과 의무가 있음을 모르는가? 일본 국가가 개입하여 저지른 인권 유린 범죄에 대해 법적 책임을 지고 진심어린 사죄를 하라. 역시 부끄러운 정부로 일본 & 세계 역사에 기록될 것이다.


미국 정부에 묻는다.

인권은 미국 국민에게만 있는 것인가? 인류 보편적 가치인 인권과 정의보다 (human right & justice) 앞서는 가치가 무엇인가? 한국 국민에 대한 존중을 보이라. 한국 역사 정립에 관여하고 왜곡하였다고 역사에 기록될 것이다.    


끝으로 National Security Advisor Susan E. Rice에게 묻는다.

https://www.whitehouse.gov/the-press-office/2015/12/28/statement-national-security-advisor-susan-e-rice-republic-korea-japan

My questions about Dr. Rice's statement (Dec 28, 2015):

Q1) I am wondering if you remember the motion passed unanimously in US Congress in 2007, which demanded Japan's official acknowledgement of its war crimes. Do you think the recent Korea-Japan Agreement corresponded enough to the intention of this motion?

Q2) You used the term "Comfort Women" in your statement, which in fact means they were "Sex Slaves". Do you think the recent Korea-Japan Agreement addressed enough the 70-year agony of those victims forcibly drafted by the Japanese government?

Q3) How could you agree with the term, “finally and irreversibly”, and support the recent Korea-Japan Agreement? Based on what ethical and/or legal grounds?


I believe you and I share the value of human right and justice worldwide. Hope you do realize your statement has hurt people's heart, who support justice by correcting our wrongdoings in history, not just their wrongdoings.


========================================================

소녀상이 그 자리에 계속 있기를 바랍니다!!!

======================================

Total 0

Total 491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수다방 오픈 안내 (2)
2dbubbles | 2020.04.19 | Votes 1 | Views 2963
2dbubbles 2020.04.19 1 2963
490
모나크 나비 행사
whiltebluemi | 2022.06.12 | Votes 0 | Views 83
whiltebluemi 2022.06.12 0 83
489
이번주 목요일( 6월 9일), 자전거 타면서 돈도 절약하기🚲
whiltebluemi | 2022.06.05 | Votes 0 | Views 88
whiltebluemi 2022.06.05 0 88
488
5월달 오타와 기후 변화 뉴스
whiltebluemi | 2022.06.05 | Votes 0 | Views 88
whiltebluemi 2022.06.05 0 88
487
오타와 4월 기후변화 뉴스
whiltebluemi | 2022.05.01 | Votes 0 | Views 98
whiltebluemi 2022.05.01 0 98
486
지구의 날 강연자들 시리즈
whiltebluemi | 2022.04.06 | Votes 0 | Views 123
whiltebluemi 2022.04.06 0 123
485
3월달 오타와 기후변화 뉴스
whiltebluemi | 2022.04.03 | Votes 0 | Views 119
whiltebluemi 2022.04.03 0 119
484
여자 아이 청바지 4개 있어요 공짭니다. (1)
wjoslin | 2022.03.17 | Votes 0 | Views 141
wjoslin 2022.03.17 0 141
483
와인잔 10개 드려요 (1)
wjoslin | 2022.03.17 | Votes 0 | Views 148
wjoslin 2022.03.17 0 148
482
환경적으로 지속가능한 식습관 유지는 가치있는 목표입니다!
whiltebluemi | 2022.02.27 | Votes 0 | Views 139
whiltebluemi 2022.02.27 0 139
481
쓰레기 백과사전
JY Shin | 2022.02.17 | Votes 0 | Views 149
JY Shin 2022.02.17 0 149